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메신저 서비스엔 보안이 최우선”…라인 ‘레터실링’ 기능 도입

모바일 메신저 라인은 이용자 정보 보호를 강화하기 위해 자동으로 종단간 암호화(E2EE)를 적용하는 레터실링(Letter Sealing) 기능을 추가했다고 13일 밝혔다.

라인의 종단간 암호화 기능인 레터실링은. 안드로이드 및 iOS 기반의 스마트폰은 물론, 세계 최초로 Windows, Mac OS X 기반의 PC에서 주고받는 메시지에도 적용된다. 라인 5.3.0 이상의 버전 사용자라면 누구나 ‘설정’ 메뉴의 대화ㆍ통화 항목에서 레터실링 기능을 활성화 할 수 있다.

이번 기능 추가로 인해 라인은 기존 타이머챗(Timer Chat)뿐 아니라 일반 채팅 시에도 종단간 암호화(E2EE)를 간편하게 적용할 수 있게 되었다. 레터실링은 우선 1:1 대화 메시지와 위치 공유(Location Sharing) 를 대상으로 하며, 점차적으로 적용 범위를 확대할 예정이다.


레터실링이 활성화된 이용자 간 대화 진행 시, 단말 기기나 PC에서 전송된 메시지는 해당 기기에 저장되어 있는 키에 의해서만 해석할 수 있는 암호의 형태로 전송된다. 이로써 서버나 통신망 등을 통해 메시지가 공개되는 것이 기술적으로 불가능해진다.

한편, 라인은 스마트폰 분실 및 도난으로 인해 대화 내역이 노출될 수 있다는 점을 감안해, 라인에서 삭제한 대화 내역에 다른 데이터를 덧씌워 기존 데이터를 복구할 수 없도록 하는 트루 딜리트(True Delete) 기능을 지난 8월 도입했다. 트루딜리트(True Delete)는 데이터의 속성 정보(Meta Data)만 변경될 뿐 실제 데이터는 남아 복구 가능성을 남겨두는 기존 삭제 방식에서 나아가 삭제하고자 하는 데이터를 와이핑한 후 삭제하여 복구가 불가능하게 만드는 기술이다.

라인측은 "라인 이용자들은 레터실링과 트루딜리트로 통신망 및 서버 뿐 아니라 라인을 사용하는 기기에서 비롯되는 개인정보 유출 위험에 대한 부담까지 덜 수 있게 되었다."고 전했다.

 

글/ VentureSquare Moana Song moana.song@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