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기본 중의 기본 ‘셔츠’는 어떻게 활용해야할까

[ H스포츠=구민승기자  ] 언제나 셔츠는 진리라는 말이 있다. 셔츠는 그만큼 기본에 충실하면서도 여러 방면의 코디에 어울리는 이유이기 때문일 것이다. 

많은 사람들은 '셔츠'라는 단어를 떠올리면 대부분의 클래식한 정장느낌의 셔츠를 생각하게 되는 반면, 남방느낌의 셔츠는 캐주얼한 느낌이 강하다. 또한 색상, 디자인, 무늬도 다양해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게 사실이다. 

이렇게 깔끔하면서도 패션의 기본적인 아이템에서 다양하게 진화되는 셔츠 중에서도 요즘 가장 핫한 롱 셔츠의 코디 3가지를 소개하려고 한다. 롱 셔츠를 활용한 코디 방법을 알아보자. 

STYLE 1. 반바지+셔츠

요즘 날씨에 딱 맞는 코디가 아닐까싶다. 낮에는 가을 햇빛 때문에 조금 덥게 느껴지지만, 아침과 밤이 되기 시작하면 쌀쌀해지기 때문에 반바지와 롱 셔츠의 조합은 지금 이 날씨에 딱 맞는 조합이다. 

흰티와 블랙 쇼트 팬츠의 기본코디에 포인트로 레드체크가 들어간 롱 셔츠를 매치함으로써 과한 느낌의 매치가 싫은 사람에게는 편하면서도 스타일이 묻어나오는 가장 대중적인 느낌으로 코디가 가능하다.  

또한 쇼트 팬츠와 롱 셔츠의 조합이기 때문에 다리가 롱 셔츠에 가려져 하체에 자신이 없는 사람에게는 조금 수월하게 코디를 할 수 있게 만드는 자신감 있는 코디가 아닐까 싶다. 

STYLE 2. 보이 핏 바지+셔츠

어쩌면 가장 기본이 되는 코디이다. 최근 유행중인 보이 핏의 데님에 셔츠는 어울리지 않기가 더 어려운 그야말로 평범하면서도 패셔너블함을 주는 코디다. 

만약 과한 컬러매치가 부담인 분들에게는 셔츠도 데님과 같은 계열인 블루로 매치를 하면 좋다. 그리고 그 안에 받쳐 입는 티셔츠도 무채색의 그레이로 매치하게 된다면 튀지 않고 심플한 느낌이 완성된다.  

하지만 너무 평범하다 싶으면 액세서리에 색감 포인트를 주는 것이 좋다. 예를 들어 팔찌나 반지로 주어도 좋고 간단한 클러치로도 충분히 코디의 포인트를 줄 수 있다. 그야말로 심플함과 동시에 스타일리시함을 얻을 수 있을 것이다. 

STYLE 3. 롱스커트+셔츠

롱스커트와 셔츠의 조합은 개인적으로 가장 추천하는 코디이다. 요즘처럼 가을에는 누구나 롱스커트는 하나씩 있는 기본 아이템일 것이다. 

여기에 그냥 무심하게 툭 걸친 롱 셔츠는 스타일을 한층 더 높일 수 있는 시너지효과를 낼 것이다. 자칫 롱+롱의 조화라 두려워하시는 사람들이 많은 편이지만 적당한 길이감의 롱은 오히려 기장을 늘씬하게 만드는 효과가 있다. 

여기에 스커트의 여성스러움이 더해진다면 가을에 이 코디보다 느낌 있는 코디가 또 있을까 싶다. 집 앞 카페 브런치를 먹으러 갈 때, 산책할 때 등 부담스럽지 않게 평상시에도 입을 수 있어 즐겨 입을 수 있는 코디가 될 것이다. 액세서리도 과한 것이 아니라 심플하게 매치한다면 무심하면서도 스타일을 놓치지 않는 잇걸이 될 것이다.  

<글/사진 제공> 최다영 칼럼니스트

글/ H스포츠 구민승 kms@hsports.co.kr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