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세콰이어 캐피탈 ‘데일리호텔’에 투자…쿠팡에 이은 두 번째 선택

국내 타임커머스 스타트업 데일리호텔이 애플, 구글 등에 투자한 세콰이어 캐피탈의 선택을 받았다.

데일리호텔은 세콰이어 캐피탈(Sequoia Capital)로부터 투자를 받았다고 5일 밝혔다. 이는 국내 VC인 프라이머, 본엔젤스로부터의 투자 유치 이후 3번째 투자유치 성과이다.


특히 세콰이어 캐피탈이 한국 스타트업에 투자한 사례는 쿠팡에 이어 두 번째이다.

신인식 데일리호텔 대표는 “세콰이어 캐피탈은 미국 실리콘밸리를 중심으로 혁신적인 기업들에 투자해 성공을 도왔던 곳”이라며 “모바일커머스의 패러다임을 바꾸기 위해 더없이 좋은 파트너”라고 밝혔다. 

이어 “투자유치금을 바탕으로 O2O를 중심으로 한 모바일커머스에서 새로운 시장을 개척할 수 있는  전략적 사업을 진행할 계획” 이라며 “한국에서 빠르게 사업모델을 검증한 후 글로벌로 규모를 키우겠다”고 말했다. 

데일리호텔은 2013년 서비스를 시작한 이후, 국내 최초로 모바일에 최적화된 ‘타임커머스’방식을 호텔 예약에 적용한 서비스를 선보이며,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당일 남은 객실을 최대 70%할인된 가격에 제공하며, 최근 호텔 레스토랑 분야로 시장을 확대하고 있다. 구글 플레이 마켓에서 만점에 가까운 4.8점의 평점을 바탕으로, 모바일 호텔예약서비스 분야에서 아시아 1위를 기록하고 있다. 

참고로 세콰이어 캐피탈은 애플과 구글, 유튜브, 드랍박스 등에 투자한 미국 실리콘밸리의 대표적인 벤처캐피탈로 꼽힌다.

글/ VentureSquare Moana Song moana.song@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