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삼성전자, 넥슨 등 ‘맥스서밋 2015’ 참여 기업 눈길

경기도와 서울시가 후원하고  ㈜모비데이즈와 게임넥스트웍스㈜가 공동으로 주최한 게임·모바일 B2B 행사 ‘맥스서밋 2015’ 의 주요 강연과 대담이 공개되었다.  

키노트는 삼성전자 김영찬 상무가 맡는다. 모바일 이후의 게임 플랫폼으로 무게감이 더해지고 있는 스마트 TV – Next Game Platform 이라는 주제다. 게임 개발사로는 슈퍼이블메가코프의 윤태원 APAC 총괄 대표가 모바일 E-스포츠의 미래를 말한다. 캔디크러시사가로 잘 알려진 킹닷컴의 오세욱 한국 대표도 자사의 개발 문화라는 주제를 준비했다. 

업계의 주요 인사가 참여하는 대담도 맥스서밋의 특징적인 컨텐츠다. YJM 엔터테인먼트 민용재 대표가 사회를 맡아 넥슨 정상원 부사장과 파티게임즈 이대형 대표가 모바일 게임 산업의 과거, 현재, 그리고 미래에 대해 논의한다. 

케이큐브벤처스, 네시삼십삼분, 캡스톤파트너스 등 한국을 대표하는 주요 게임 투자사가 모이는 ‘한국 게임 산업 위기 진단 : 투자자의 관점에서’ 대담 역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밖에도 한국-중국 게임 산업 전문가 대담, 기술 창업자 대담, 게임 스타트업 히어로즈 대담 등이 예정되어 있다. 

게임 외 모바일 산업 생태계의 면면도 화려하다. 티켓몬스터 신현성 대표를 비롯한 커머스, O2O 업계의 거물들, IDG와 블루런벤처스, 트랜스링크캐피탈 등 국내외 주요 투자기관도 참여한다. 특히 컴퍼니빌더, 액셀러레이터, 인큐베이팅 기관 등 스타트업 생태계를 구성하는 여러 입장의 플레이어들이 모두 참석하는 것이 이번 행사의 큰 특징이기도 하다. 

행사 공동 주최자인 게임넥스트웍스㈜ 김윤상 대표는 “게임 전문 행사의 연장선 상에서 모바일 산업 생태계 전반을 다루게 되었다” 며, “특히 한국 게임 업계가 모바일 산업 생태계와 적극적인 교류에 나서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맥스서밋 2015는 10월 5일과 6일 양일간 COEX 그랜드볼룸에서 개최된다. 사전 등록은 온오프믹스 http://onoffmix.com/event/49841 에서 진행중이며, 경기도 소재 기업을 대상으로 하는 무료 초대, (사)한국모바일게임협회 회원사 대상으로 하는 할인, 학생 및 게임/창업 동아리 특별 초대 등 다양한 프로모션이 진행중이다.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