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엠트리케어, 빅뱅엔젤스로부터 1.5억 초기 투자 유치 성공

엠트리케어는 지난 9월 레진코믹스에 투자한 바 있는 빅뱅엔젤스와 국내 유명 엔젤투자자로부터 1.5억의 초기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본 투자금액은 빅뱅엔젤스 조합 운영 사상 최대 금액의 투자이며, 그만큼 엠트리케어의 “써모케어” 스마트 체온계와 체온관리 서비스에 대한 성공 가능성을 높게 판단한 것으로 보인다.

엠트리케어(대표 박종일)는 2013년5월 설립해서 “써모케어” 모바일 서비스와 스마트 체온계와 웨어러블 형태의 생체신호계측기기를 개발하고 있는 스마트 헬스케어 전문 기업이다.

특히 “써모케어” 비접촉식 스마트 체온계의 경우 가정에서 가장 많이 사용하고 있는 의료기기 시장의 패러다임을 변화 시킬 제품으로 블루투스를 통해 간편하게 스마트폰에서 체온을 관리할 수 있는 게 특징이다.
 

빅뱅엔젤스 투자조합과 엔젤투자자는 국내 최초의 비접촉 방식의 스마트 체온계와 모바일, 웹 서비스를 소수의 개발인력으로 모두 개발한 엠트리케어의 기술력과 향후 시장 성공 가능성을 보고 이번 투자를 결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투자 금액은 현재 진행 중인 의료기기 인증 심사 및 품질 검사 장비 구입, 크라우드 펀딩에 따른 마케팅 인력 채용 및 초기 생산비등 다양한 부분에 사용할 예정이다.

투자를 이끈 황병선 빅뱅엔젤스 대표는 “레진코믹스와 크레모텍 성공에 이어 엠트리케어가 내년 가장 높은 성공 가능성이 기대되며, 국내에서 불모지와 다름없는 스마트 헬스케어 분야에 2년동안 회사 내부자금으로 기술 개발에 집중 투자한 대표이사의 의지와 노력에 투자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엠트리케어 박종일 대표는 “이번 전략적 투자를 기반으로 성공적인 의료기기 승인 및 출시와 더불어 빅뱅엔젤스의 다양한 업계 전문가 네트워크를 지원을 통해 스마트 체온계의 초기 시장 확산과 스마트 헬스케어 분야의 다양한 비즈니스 기회가 마련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엠트리케어는 써모케어 스마트 체온계의 경우 11월부터 인디고고, 와디즈와 같은 크라우드 펀딩 서비스를 통해 사전 구매 예약이 가능하며, 모바일 서비스의 경우 현재 구글 플레이스토어와 앱스토어에서 “써모케어” 체온관리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다.

엠트리케어는 모바일 플랫폼, 브라우저,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개발 1세대로 구성된 기술기반 기업으로 국내외 다양한 고객사들과 함께하는 모바일 헬스케어 전문 기업이다. 최근 ETRI로부터 생체 정보 측정과 관련한 핵심 기술에 대한 특허 2건을 무상양도 받으면서, 생체 정보를 활용한 다양한 제품과 서비스를 개발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으며, 지난해부터 스마트 체온계에 집중적인 기술 투자를 하고 있다.

 

글/ 빅뱅엔젤스(주) 빅뱅엔젤스 min@bigbangangels.com

빅벵엔젤스

빅벵엔젤스

빅뱅엔젤스는 2012년부터 시작한 빅뱅엔젤클럽의 운영사로 초기 단계의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엔젤투자와 사업 자문을 하고 있으며, 레진코믹스의 초기 투자를 진행한 엔젤클럽입니다
빅벵엔젤스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