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안양시와 게임동아 창조경제융합사업 성장, 발전을 위한 협약식 진행

안양시와 게임동아는 창조적 경제영역을 창출하는 인프라로서 ‘창조경제융합생태계’ 구축을 위한 ‘창조경제융합사업 성장․발전을 위한’ 협약식을 25일 진행했다.

이번 협약은 안양시와 게임동아가 상호 협력하여 게임, 콘텐츠, IT기업 등의 육성, 성장, 시장 진출 및 대학생, 청년층의 창업, 취업을 지원하기 위해 체결됐다.

안양시와 게임동아는 이번 협약을 통해 창업지원센터를 공동 운영하며, 게임 및 IT콘텐츠 강소기업 육성을 위한 공간 마련 및 제작, 기술, 컨설팅, 홍보 지원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할 계획이다.

평촌 스마트스퀘어에 위치한 창조경제융합센터는 창업을 꿈꾸는 이들이 서로 교류할 수 있는 창업카페인 인텔 티지 랩과 사무실 그리고 그들을 지원할 수 있는 연관기업들이 모여 있는 공간으로, 10월중 정식 운영을 시작한다. 특히, 창업카페에는 글로벌 기업인 인텔과 최근 루나 스마트폰으로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TG&컴퍼니가 장비와 관련 프로그램을 후원해 기존 창업카페들과는 다른 모습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안양시의 창조경제융합생태계 조성을 위해 정보 교류 및 추가 협력 사업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안양시 이필운 시장은 “게임동아와 손을 잡고 창조경제융합사업을 함께 추진할 수 있게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번 협약이 안양시가 게임, IT, 콘텐츠 기업의 중심지로 거듭나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게임동아 강덕원 대표는 “안양시 창조경제융합센터가 성공을 꿈꾸는 예비 창업인들에게 희망과 실질적인 도움을 안겨주는 공간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글/ 벤처스퀘어 김상오 shougo@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