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창업멤버가 되고싶은 직장인을 위해… ‘인스타트업’ 출시

파트타임 CTO 중개 서비스 '인스타트업' 운영사 브릿지는 직장을 다니며 스타트업에 창엄멤버로 합류하고 싶은 직장인과 팀원을 구하는 스타트업과의 미팅을 주선해주는 파트타임 CTO 중개서비스 ‘인스타트업’을 출시했다고 24일 밝혔다.

‘인스타트업’은 지분을 받고 파트타임 형태의 창업멤버로 스타트업에 합류할 수 있도록 초기 스타트업과의 미팅을 주선해주는 서비스다.

매칭은 초기 스타트업의 아이디어 보호를 위해 전체서비스는 메신저를 통한 1:1 대화 형태로 진행되며, 간단한 등록절차 이후, 관심분야별 다양한 아이템의 스타트업 정보를 추천 받을 수 있다. 이용자는 간편하게 미팅 수락 또는 거절 여부를 결정할 수 있어 부담 없이 서비스를 이용 할 수 있다.

인스타트업의 정환영 대표는 “초기 스타트업의 경우 사업화 및 아이템 검증 단계까지는 직장을 다니면서도 충분히 진행가능하며, 실제로 배달의 민족, 선데이토즈 등 상당수의 성공한 스타트업들의 경우에도 이러한 형태로 창업을 시작했다.”라고 전했다.

24일 현재, ‘인스타트업’은 기존회원과 신규회원을 대상으로 오픈기념 프로모션 행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스타트업과 직장인 모두 등록이 가능하며 자세한 사항은 인스타트업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글/ VentureSquare 전아림 arim@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