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리디북스, 전자책 단말기 ‘페이퍼’ 출시

리디북스는 전자책을 가장 쉽고 편하게 읽을 수 있는 단말기 '리디북스 페이퍼’를 다음달 5일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리디북스 페이퍼는고해상도(300ppi급)의 페이퍼 디스플레이를 갖춘 ‘리디북스 페이퍼’ 모델과 화면의 밀도가 다소 낮은(212ppi) ’리디북스 페이퍼 라이트’ 두 가지 모델로 발매된다. 리디북스 페이퍼는 현재 국내에서 유통되는 전자책 대부분이 사용하고 있는 epub 파일과 pdf 파일, txt 파일을 지원하며, 개인이 소장하고 있는 해당 형식의 파일을 불러들여 읽는 것도 가능하다. 리디북스는 현재 37만 권 이상의 전자책 콘텐츠를 서비스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리디북스 독자들을 위한 차별화된 콘텐츠를 계속 늘려나갈 계획이다.

리디북스 페이퍼의 ‘페이퍼 디스플레이’(300 pixel per inch)는 6인치 크기의 화면에 가로, 세로 각각 1072개와 1448개의 화소를 빼곡하게 사용해 마치 종이에 인쇄한 것처럼 또렷하게 보이는 화면이 특징이다. 페이퍼 디스플레이의 전자잉크 화면은 사람의 육안으로 화면을 이루는 개별 화소를 구별할 수 없을 정도로 세밀한 표현이 가능하다.

 

리디북스의 남현우 CTO(최고개발책임자)는 “거의 매주 소프트웨어를 업데이트하면서 흑백의 전자잉크 화면에 최적화된 사용성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했다”며 “페이퍼를 만드는 우리들 스스로가 만족할 수 있을 때까지 수정에 수정을 거듭했고, 앞으로도 최고의 가독성을 위해 지속적인 업데이트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리디북스 페이퍼는 10월 5일 출시되며 판매는 리디북스의 온라인샵인 리디샵을 통해 진행된다. 출시일까지 리디북스 홈페이지를 통해 출시일 문자알림을 신청한 고객에게 1만 원 추가 할인 쿠폰 제공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글/ VentureSquare 전아림 arim@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