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창조경제타운, 모의 크라우드펀딩 콘테스트 개최

미래창조과학부는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 오픈트레이드와  함께 온라인 창조경제타운의 우수 아이디어를 대상으로 9월 16일(수)부터 10월 8일(목)까지 23일간 모의 크라우드펀딩 콘테스트를 개최한다.

이번 콘테스트는 오픈트레이드의 투자형 모의 크라우드펀딩 플랫폼과 창조경제 플랫폼과의 첫 연계로서 얼굴인식 단말기, 사진 속 사물을 설명하는 SNS, 휴대펌프 겸용 자전거 받침대 등 총 25개의 창조경제타운 아이디어가 모의 투자 대상으로 참가한다.

창조경제타운 및 오픈트레이드 사이트의 회원이면 누구나 모의 투자에 참여 가능하며 온라인 상에서 지급받은 가상의 투자금(1,000만원)을 아이디어별 크라우드펀딩에 투자하면 된다. 이번 모의 크라우드펀딩에 참여한 투자자 중 추첨을 통해 태블릿PC, 문화상품권, 커피쿠폰도 증정된다.

3_980x300

투자자들로부터 가장 많은 모의 투자를 받은 상위 3개 아이디어에 대해서는 미래창조과학부 장관상(1위),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장상(2위), 오픈트레이드 대표상(3위)이 수여되며 10위까지는 내년에 오픈트레이드의 실제 크라우드펀딩 플랫폼을 이용 시 등록비(100만원)와 심사비(50만원)가 지원된다.

지난 8월 6일 박근혜 대통령은 ‘경제 재도약을 위해 국민 여러분께 드리는 말씀’에서 크라우드 펀딩, 인터넷 전문은행 같은 새로운 금융모델의 속도감 있는 도입을 강조하였으며,이번 모의 크라우드펀딩 콘테스트는 내년 초 시행을 앞둔 크라우드펀딩 제도에 대한 국민적 관심과 흥미를 유발하고 아이디어 창업 기업에게는 시장 검증 및 잠재적 투자자 확보의 좋은 계기가 될 것이다.

고경모 미래창조과학부 창조경제기획국장은 “창조경제 플랫폼 기반 창업 생태계에서 크라우드펀딩은 벤처·혁신기업의 성장을 돕는 화수분 역할을 할 것”이며 “이번 콘테스트는 창조경제타운을 이용하는 국민들이 크라우드펀딩을 체험하고 엔젤투자를 이해하는 좋은 기회로서 이후 창조경제혁신센터 창업기업으로 확대하여 11월 창조경제박람회에서도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올해 9월말로 서비스 2년을 맞는 창조경제타운은 현재 224만명 이상이 방문하고 2만 6천건 이상의 아이디어가 제안되는 등 국민의 관심과 참여가 꾸준히 이어지고 있으며, 47건 이상의 아이디어가 사업화에 성공하여 약 168억원의 매출과 민간 투자를 실현하여 명실상부한 범국민 아이디어 사업화 플랫폼으로 자리 잡고 있다.

글/주승호 choos3@venturesquare.net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