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리디북스 페이퍼 정보 보려면 ‘좋아요’를 누르세요

2009년부터 서비스를 시작하고 전자책 콘텐츠를 주로 판매해왔던 전자책 전문 서점 리디북스가 자사 컨텐츠를 이용할 수 있는 전자책 단말기를 처음 공개했다. 리디북스는 지금까지 안드로이드나 iOS 등 운영체제에서 실행되는 모바일 앱에서 콘텐츠를 보급해 왔던 디지털 서점이었지만, 처음으로 전용 단말기 ‘리디북스 페이퍼’를 선보이고 본격적으로 전자책 장치 시장에 뛰어 들었다.

지난 7월 전자책 단말기 준비상황이 공개되면서 수면 위로 드러난 리디북스의 전자책 단말기는 14일 리디북스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정식으로 공개됐다. 리디북스 페이퍼는 인스타그램 이용자의 ‘좋아요’가 일정 수준 이상일 때마다 이미지와 제품 정보를 공개하는 방식을 채택해 모든 이미지와 일부 제품 정보가 공개되는 데 조금 시간이 걸렸다.

↑ 리디북스에서 ‘리디북스 페이퍼’라는 이름의 전자책 단말기를 공개했다.

리디북스 페이퍼는 전자잉크 기반의 ‘페이퍼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까닭에 단색으로만 글씨와 그림을 표현한다. 화면 크기는 6인치, 1448×1072의 해상도, 300ppi의 카르타 패널이 들어갔고, 프론트 라이트(Front Light)가 들어가 눈부심 없이 화면을 볼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190g의 무게와 8mm의 두께고, 배터리는 2800mAh가 들어갔다. 저장 공간은 32GB까지 확장할 수 있다.

제품 좌우에는 페이지 넘김 버튼이 있어 화면을 직접 터치하지 않고 책장을 넘길 수 있다. 1GHz 듀얼코어 프로세서와 안드로이드 4.2.2 젤리빈을 운영체제로 쓰고 있는 이 제품은 하드웨어 제원만 보면 ‘크레마 카르타’와 비슷한 성능을 낼 것으로 보인다.

램이나 기본 저장 공간 등 아직 공개하지 않은 내용은 리디북스 공식 블로그에서 공개할 예정이다. 현재까지 리디북스가 공개한 제원과 특징은 리디북스 인스타그램이나 리디북스 공식 블로그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글/ 테크G 박병호 기자 bh@techg.kr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