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구석 구석의 이야기

지갑 대신 안드로이드폰… 구글, 안드로이드 페이 서비스 시작

구글은 스마트 장치를 전자 지갑으로 쓰도록 만들기 위해 무던히 노력해 왔지만, 애석하게도 구글 월렛을 통한 첫 시도는 성공하지 못했다. 그 대안을 준비하던 사이 애플과 삼성이 각각 애플 페이와 삼성 페이로 스마트폰을 통한 지불 시장에 뛰어 들었고, 구글도 마침내 이들과 경쟁할 새로운 지갑인 안드로이드 페이를 정식으로 서비스한다.

↑스마트폰 지갑 기능인 안드로이드 페이

구글은 안드로이드 스마트 장치에서 쓸 수 있는 모바일 지갑 시스템인 안드로이드 페이를 11일부터 미국에서 시작한다고 밝혔다. 안드로이드 페이는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서 쓸 수 있는 전자 지갑으로 애플 페이, 삼성 페이와 마찬 가지로 NFC 단말기에 스마트폰을 대면 등록해 놓은 이용자의 카드로 결제할 수 있는 기능이다.

구글은 안드로이드 페이에 아메리칸 익스프레스와 디스커버, 마스터카드, 비자 등 신용카드와 직불 카드를 등록할 수 있고, 1백만 개 미국 상점에서 쓸 수 있다고 안드로이드 페이를 쓸 수 있다고 밝혔다. 안드로이드 페이 API를 적용한 모바일 앱에서 안드로이드 페이 버튼 한번만 누르면 상품을 결제할 수도 있고, 카드 번호를 전송하지 않는 토큰화 정책을 수용한 보안 기술을 적용했다.

↑미국 1백만 개 상점에서 안드로이드 페이를 쓸 수 있다고 구글은 밝혔다.

안드로이드 페이는 안드로이드 4.4 킷캣 이상의 버전에서만 작동하고, 구글 플레이에서 내려받을 수 있다. 우리나라는 아직 이용할 수 없는 안드로이드 페이의 자세한 정보는 구글 안드로이드페이 웹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글/ 테크G 테크G뉴스팀 news@techg.kr


Comments are closed.

포스트 카테고리